ad46

NIPA, ‘스마트 콘텐츠 중화권 로드쇼’ 성황리 종료

기사승인 2018.11.16  12:31:45

공유

- 심천지역 90개사, 120여 명 참석... 로드쇼, 1대1 비즈니스 미팅 등 개최

[CCTV뉴스=이승윤 기자]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국내 스마트 콘텐츠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5일 중국 심천시 리츠칼튼 호텔에서 개최한 ‘2018 스마트콘텐츠 중화권 로드쇼’에 심천지역 화웨이 등 90여개 사 120여 명의 바이어가 몰려 한국 스마트 콘텐츠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고 16일 밝혔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스마트기기를 통해 소비되는 영화와 영상 및 각종 어플리케이션의 콘텐츠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국내 중소 스마트콘텐츠 기업들의 중화권 진출을 지원하고 현지 통신사와 유통사 등 바이어와의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이 같은 행사를 개최했다.

스마트콘텐츠로드쇼 행사장 전경 출처 NIPA

주요 중국 기업으로는 화웨이 등 심천에 본사를 둔 기업과 심천시 인력지원관리협회, 메이신 창업전자 등 현지 기업, 심천 창의투자그룹 등 현지 벤처캐피털 등이다. 이들 기업은 한국에서 선발된 7개 기업들의 콘텐츠와 회사 소개를 청취한 뒤 1:1 비즈니스 미팅을 하며 향후 협력과 투자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로드쇼에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선발한 ㈜청취닷컴, ㈜사운드유엑스, ㈜씨케이엔비, ㈜트리에이티브밤, ㈜이에치앤비트, ㈜세컨그라운드, ㈜비손콘텐츠 등 7개 기업이 참가했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또 로드쇼가 끝난 뒤 오는 17일까지 중국 심천에서 열리는 ‘2018 중국 하이테크 박람회’에 마련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한국공동관을 찾아 두 기관이 공동으로 ‘한중우호협력을 위한 공동행사’를 진행했다. 공동행사에서는 양 기관 관계자와 국내 참가기업, 중국 측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국내 기업들의 기술 성과에 대한 발표를 공동관 현장에서 진행해 현지인들의 많은 관심을 모았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박능윤 본부장 직무대행은 “심천은 중국 정부가 나서 IT와 문화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는 도시”라며 “중화권 스마트콘텐츠 산업의 중심지 심천에서 국내 스마트콘텐츠 기업이 해외 판로를 개척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승윤 기자 hljysy@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8
ad54
default_news_ad4
ad49
ad50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조이뉴스 인기기사

ad51
ad52
ad53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