얍체인, 스칼라앤백터와 50억원 규모 투자 계약

기사승인 2018.10.12  09:00:14

공유
ad44

[CCTV뉴스=조중환 기자]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제공하는 얍체인(YAP CHAIN) 재단이 블록체인 기반의 클라우드 펀딩 기업인 스칼라앤백터(SCALAR&VECTOR)와 전략적 제휴계약에 따른 50억원 규모의 투자 계약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얍체인 재단은 이번에 스칼라앤백터로부터 5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음으로써 향후 블록체인 기술 협력 및 교류를 증진하기로 했다.

▲ 얍체인 재단과 스칼라앤백터가 50억 규모의 투자계약 협약식을 진행했다. 루슬란 사비토브 스칼라앤백터 대표(왼쪽)와 박성재 얍체인 재단 대표 (사진제공=얍체인)

2018년 설립된 얍체인(YAP CHAIN) 재단은 그룹, 쇼핑몰, 거리, 도시의 운영체계가 될 수 있는 스마트시티에 최적화된 ‘얍체인’을 통해 스마트시티의 기축통화인 얍스톤(YAP STONE)을 발행하고 있다. 특히 얍토큰(YAP TOKEN)을 통해 지방정부의 지역화폐 발행, 대학가 암호화폐 컬리지 코인 등을 스마트컨트랙트(Smart Contract) 기반 위에서 제공하고 있다.

얍체인은 국내를 포함한 아시아권 시장을 우선 타깃으로 하고 있으며, 향후 미국과 유럽 시장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

스칼라앤백터는 클라우드펀딩 기업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클라우드 펀딩 플랫폼을 개발한바 있다.

박성재 얍체인 재단 대표는 “스칼라앤백터는 러시아, 동부유럽 등의 네트워크가 강한 클라우드 펀딩 기업으로 이번 투자 협약을 통해 얍체인 재단의 위치를 공고히 하고, 국내를 넘어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으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중환 기자 illssimm@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1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조이뉴스 인기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