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6

경찰청, 종합 치안 활동으로 평온한 추석 치안 확보

기사승인 2019.09.16  18:14:48

공유

- 전년대비 강력 범죄 및 교통사고 크게 줄어

[CCTV뉴스=석주원 기자] 경찰청은 지난 9월 2일부터 15일까지 14일간 추석 명절 종합치안대책을 추진한 결과, 명절 연휴 기간 중 대형 사건ㆍ사고 없이 평온하고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매년 추석 연휴에는 평시보다 112신고와 교통량 등 치안 수요가 증가하는 점을 고려해, 범죄 취약요소 점검을 통한 범죄 사전 억제와 발생 사건에 대한 신속 대응에 주력했다. 범죄 취약요인을 전반적으로 점검해 보완하고, 범죄예방활동을 강화함으로써 지역사회 안전망을 보강했다.

강ㆍ절도범죄 대상이 될 수 있는 금융기관과 편의점뿐 아니라, 최근 범죄 위험이 증가하고 있는 1인 가구의 범죄 취약요인을 진단하고 개선을 유도했으며, 주요 범죄 모의훈련(FTX)을 실시하고 지역주민 대상으로 범죄예방ㆍ신고요령을 홍보했다.

특히, 범죄발생 취약지역 및 시간대에 인력을 집중 배치하고, 주민 접촉ㆍ다목적 순찰 등 가시적인 범죄예방활동에 주력하여 강ㆍ절도 112신고가 전년보다 7.7% 감소하는 등 사회적 이목을 집중시키는 대형 사건·사고 없이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하였다는 것이 경찰청의 설명이다.

또한, 소통 위주 교통관리를 실시하여 안정적인 교통흐름을 확보하고, 난폭운전 등 위험운전행위를 집중 단속해 교통사고도 크게 감소했다.

이번 추석은 전년보다 연휴가 짧아 일 평균 교통량이 증가할 것을 감안해 상습정체 구간 위주로 교통경찰을 집중적으로 배치하고, 교통방송ㆍ입간판 등을 활용해 고속도로 상황을 실시간 제공함으로써 소통확보 및 국민 불편 해소에 주력했다.

이와 함께 주요 고속도로에 대해 암행순찰차(21대), 헬기(12대), 드론(9대) 등을 활용한 입체단속 등 교통안전활동을 강화하고, 추석연휴 중 사고유형 및 안전운전 요령을 집중 홍보함으로써, 전년과 비교해 교통사고 사망자는 33.8%(일평균 8.0명→5.3명), 부상자는 46.7%(일평균 893.8명→476.3명) 각각 감소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석주원 기자 jwseok@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6
ad47
ad48
ad54
default_news_ad4
ad49
ad50

인기기사

오피니언

1 2 3
item35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1
ad52
ad53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