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6

KISA, 전자처방전 서비스 전국 확산 추진

기사승인 2019.05.15  13:52:04

공유

- ‘2019년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 확산 시범사업’공모

[CCTV뉴스=이승윤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 구축 및 전국 확산을 위한 ‘2019년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 확산 시범사업’을 5월 15부터 6월 3일까지 공모한다고 밝혔다.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는 종이처방전 이용(연간 5억 건 발생)에 따른 종이 사용 절감, 약국의 처방전 보관 문제 해결, 국민 편의 향상 등을 위해 기존 병·의원 종이처방전을 전자처방전으로 발급토록 하는 서비스이다.

KISA는 종이처방전 전자화 추진을 위해 대한약사회와 함께 지난 2017년과 2018년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 시범사업’을 실시하여 ▲2017년 대형병원(서울대학교병원, 삼성서울병원) 및 약국 50%에 전자화 서비스를 시범 적용, ▲2018년 동네 의원급 47%, 약국 80%에 전자처방전 발급·처리를 위한 시범 서비스를 완료한 바 있다.

올해는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를 개발 또는 확산하고자 하는 의료 관련 사업자 및 전국 병·의원 및 약국을 대상으로 ‘2019년 종이처방전 전자화 서비스 확산 시범사업’ 공모를 실시하며, 1개 이상의 과제를 선정하여 총 2억 원(상호출자 방식)을 지원할 예정이다.

KISA 김석환 원장은 “전자화된 처방 데이터는 향후 스마트폰 앱 등을 통해 개인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반 데이터로도 높은 활용가치를 가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인터넷진흥원은 종이처방전 전자화, 모바일 고지 서비스 등 종이없는 사회 실현을 위한 선도 사업을 지속 추진하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윤 기자 hljysy@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6
ad47
ad48
ad54
default_news_ad4
ad49
ad50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조이뉴스 인기기사

ad51
ad52
ad53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