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6

AI 보안 솔루션 발전 전제 아래 스마트시티, 지능형 영상관제 가능

기사승인 2019.02.08  09:00:40

공유

- 아이브스, AI 보안 성능 고도화, 지능형 통합관제,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등 미래 준비

[CCTV뉴스=신동훈 기자] 보안 전문 매체 Secu N이 창간 10주년을 맞아 국내 보안 시장을 이끌어가는 주요 기업 10곳을 선정해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 보안 시장에 대한 전망과 각 기업별 비전을 소개하는 특집을 준비했다. 10년간 보안 시장은 어떻게 변화했고 현재 보안 시장 가장 두드러진 이슈와 더불어 미래 보안 시장을 위해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지 들어보았다.

아이브스(IVS)

1. 과거 10 년간 보안 시장에서 가장 뚜렷하게 드러나는 변화는?

일반적인 변화는 인프라와 보안장비 하드웨어의 발전을 꼽을 수 있다. 예를 들어 CCTV는 지난 10년간 SD급 아날로그 카메라에서 현재 4K IP 방식 카메라로 해상도가 30배 이상 증가되었고 전송속도도 광방식이 보편화되면서 100Gbps 이상 지원한다. 무선도 5G 방식은 200Gbps를 지원가능해 고해상도 영상 전송이 유무선으로 가능하게 변화됐다.

특히 가장 뚜렷하게 드러난 변화는 인공지능과 IoT 기술이 보안시장에 도입된 것을 들 수 있다. IoT 기술은 다양한 보안 장비, 센서들이 상호 통신하면서 융복합되어 보안 시스템들의 통합 운영이 가능하게 되었고, 무엇보다 인공지능 기술이 접목된 영상분석 및 음원분석 보안 장비의 출현은 새롭고 거대한 보안 시장을 창출하면서 보안시장의 판을 재편하는 커다란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

2. 현재 보안 시장에서 가장 두드러진 이슈는?

현재 보안 시장에서 이슈는 AI 보안 솔루션, 4K 카메라, 클라우드, 빅데이터, 5G 그리고 스마트시티 등이 최대 이슈이다. 그 중 두드러진 이슈는 AI 보안 솔루션으로, 인공지능을 CCTV에 적용하여 사고를 자동으로 인식하고 통보함으로서 즉각적인 조치가 가능하게 되어 사람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게 됐다. 이런 AI 보안 솔루션으로, 지능형 CCTV, 안면인식, 이상음원인식 솔루션 등이 있다.

3. 향후 10 년간 보안 시장을 이끌어 나갈 이슈는?

향후 보안시장을 이끌어 갈 이슈는 단연 AI 보안 솔루션이다. 지능형 CCTV, 안면인식, 음원인식 등의 솔루션의 발전이 전제되어야만 스마트시티, 지능형 영상관제 등의 운영이 가능하며, 다양한 솔루션들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빅데이터 분석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한, 4K 카메라, 5G, 클라우드의 발전이 AI 보안 솔루션의 성능 고도화의 자양분이 되기 때문이다.

4. 미래의 보안 이슈에 대비해 어떤 준비를 하고 있는가?

아이브스는 AI 보안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서 딥러닝 기반의 영상분석, 음원분석, 안면인식 분야를 집중적으로 연구하고 있으며 본 기술이 적용된 지능형 영상감시장치, 이상음원감지장치, 안면인식솔루션을 개발하고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미래 보안 이슈에 대비해 기존 AI 솔루션들의 성능 고도화에 한창이며, 클라우드 기반으로 운영할 수 있는 지능형 통합관제 시스템 개발, AI 솔루션들의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한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등도 준비하고 있다.

또한, 당사가 보유한 전세계 유일한 보안솔루션인 이상음원인식 솔루션을 더욱 개량하여 360도 방향 탐지와 가청주파수 이외의 기술을 이용한 탐지기술 첨단화를 주도해 나갈 계획이다.

아이브스

아이브스는 전세계 유일한 ‘영상분석’ 및 ‘음원분석’ 원천기술을 동시에 보유한 전문기술 회사이다. 비명소리, 폭발음 소리 등 이상음원을 탐지하고 방송까지 가능한 ‘보고, 듣고, 말하는’ 지능형 CCTV를 상용화했다. 관련해 국가 품질 인증 획득과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고 수 많은 영상 및 음원 데이터베이스도 구축해두었다. 아이브스는 세계 지능형 CCTV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도하는 기술 선도 기업으로 발돋움할 것이다.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7
ad48
ad54
default_news_ad4
ad49
ad50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ad5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조이뉴스 인기기사

ad51
ad52
ad53
#top
default_bottom_notch